본문 바로가기
장바구니0
답변

[식약일보] 축사 환기·냉방 시설 미리 점검

작성일 19-05-18 22:59

페이지 정보

작성자Ted 조회 1,087회 댓글 0건

본문

축사 환기·냉방 시설 미리 점검

더위 오면 송풍팬·안개 분무로 온도 낮춰야


기사입력 2019-05-15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무더위가 찾아오기 전에 꼼꼼한 축사 관리로 가축 스트레스를 예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지난해 전국 평균 폭염 발생일 수는 31.4일(평년 9.8일)로 가축의 더위 스트레스로 인한 농가 피해가 컸다.

가축이 더위 스트레스를 받으면 물을 많이 마시고 사료는 적게 먹어 결국 체중이 늘지 않는다. 또한 번식장애가 나타나며 심한 경우 폐사로 이어질 수 있다.

가축이 받는 스트레스를 줄이는 방법은 환기팬이나 송풍팬을 이용해 축사 안에 공기 흐름을 빠르게 해주는 것이다.

우사(외양간)는 50m2(15평)당 1대 이상의 송풍팬을 3~4m 높이에 45°로 설치한다. 풍속은 1m/s 이상으로 한다.

개방형 축사는 출입문, 윈치커튼을 개방해 외부 공기가 쉽게 드나들게 한다. 송풍팬을 함께 이용할 경우 축사 주변에 형성되는 바람의 흐름을 방해하지 않도록 고려해야 한다.

강제 환기로 온도를 조절하는 밀폐형 축사는, 입기와 배기 팬이 잘 작동하는지 미리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축이 머무는 운동장과 축사는 차광막 등을 이용해 그늘을 만들어 준다. 이때 송풍팬을 같이 사용하면 효과가 크다.

젖소 농가의 경우, 송풍팬을 같이 설치했을 때 온도가 0.9℃ 더 낮았으며 대조구에 비해 우유생산량이 15% 가량 증가했다.

안개분무 등으로 몸의 온도를 낮추거나 축사로 들어오는 공기 온도를 낮추는 것도 스트레스를 더는데 도움이 된다.

단, 내부 습도가 오르면 가축의 스트레스가 높아질 수 있으므로 축사바닥에 물방울이 맺히지 않을 정도로 하고, 송풍팬이나 환기팬을 함께 사용한다.

가축이 물을 마시는 시설을 점검하고 시원한 물(10~15℃)을 공급해 스트레스를 낮추고 사료섭취량이 줄지 않도록 한다.

축종별 더위 스트레스를 줄이는 방법은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 누리집( lib.rda.go.kr → 주요 발간도서)에서 ‘현장에서 활용 가능한 고온기 가축관리 핵심기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곽정훈 축산환경과장은 “축종과 축사형태에 맞춰 미리 점검하고, 폭염으로 인한 가축 피해를 예방하는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수중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바람의 모든 것 (주)건덕 팬마트 정보

회사소개 개인정보 이용약관 PC 버전

회사명 (주)건덕 주소 [본사]경남 김해시 상동면 동북로473번길 402 / [서면매장]부산시 부산진구 부전로 151
사업자 등록번호 615-81-60003
대표 양유경 전화 051-802-3988 / info@gunduk.co.kr 팩스 051-816-398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4-경남김해-0297호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박태하 부가통신사업신고번호 제A10-141104-1001
Copyright © 2001-2013 (주)건덕.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